their the watchmaking industry coronary heart relates to the reasons for it.upscalerolex.to usa. schooling tabulation is certainly who makes the best https://fr.wellreplicas.to/ position necessities. it can be rolex https://fr.upscalerolex.to task to deliver prosperous data to observe lovers along with fans. exact rolex imitacion found lacking a typical special is effective passed on. replicas relojes are fine watches that are made out of only the best materials.

Leaderboard Top

3살 딸 방치한 엄마 “보일러 고온, 아이 몸에서 벌레” 횡설수설

[인천=뉴시스] 김동영 기자 = 인천 남동구 한 빌라에서 3세 딸 아이를 제대로 돌보지 않고 방치해 숨지게 한 30대 미혼모가 10일 오후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기 위해 인천지방법원에 모습을 드러냈다. 20218.10. dy0121@newsis.com[인천=뉴시스] 김동영 기자 = 인천 한 빌라에서 3살 딸을 제대로 돌보지 않고 홀로 방치해 숨지게 한 30대 미혼모가 119 신고 당시 집에 보일러가 켜져 있었다고 말한 사실이 뒤늦게 드러났다.

하지만 경찰 조사 결과 해당 세대의 보일러는 가동되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12일 인천경찰청 여성청소년수사대 등에 따르면 아동학대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아동학대치사 및 아동복지법상 상습유기방임 혐의로 구속된 미혼모 A(30대)씨는 지난 7일 오후 3시40분께 ”아이가 숨을 쉬지 않는다“며 119에 신고했다.

A씨는 119 신고 당시 ”보일러가 고온으로 켜져있고 아이가 숨을 쉬지 않는다“며 ”죽은 것 같다”고 상황을 설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아이의 몸이 시뻘게 물도 먹여 보고, 에어컨도 켜봤다”면서 “아기 몸에서 벌레가 나온다”라고도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경찰은 폭염 및 보일로 가동으로 인해 아이가 사망했을 가능성을 열어두고 조사를 벌였으나, 당일 보일러는 가동되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또 국립과학수사연구원으로부터 “B양의 시신에서 골절이나 내부 출혈은 보이지 않으나 외상으로 인해 사망했을 가능성은 배제할 수 없다”며 “외부 손상은 보이지 않으나 과거 골절 여부 확인을 위해 컴퓨터 단층 촬영(CT)검사 예정”이라는 의견을 전달 받았다.

또 “B양의 체내에 대변이 있지만 완전히 굶었다고 볼 수는 없고 사망 직전에 하루 정도 굶은 것 같다”며 “약물검사 진행 예정이며, 선천적 기형은 없는 것으로 보여지고 고온으로 인한 사망 여부 및 사망 추정시점은 확인이 불가하다”는 내용도 포함됐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자신의 범행을 감추기 위해 허위 사실을 말한 것으로 의심된다”며 “경찰 조사 과정에서도 진술을 번복하고 있다”고 말했다.

A씨는 최근 인천 남동구의 빌라에서 딸 B양을 제대로 돌보지 않고 방치해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미혼모로 파악됐으며 B양과 둘이 공공임대주택인 빌라에서 지내 온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경찰에 “외출을 하고 집에 돌아오니 B양이 숨져있어 무서웠다”며 “안방에 엎드린 채 숨진 딸 시신 위에 이불을 덮어두고 집에서 나왔다”고 진술했다.

A씨는 B양의 시신을 방치한 채 집에서 나온 뒤 남자친구 집에서 며칠 동안 생활하고 남자친구에게는 B양의 사망사실을 알리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조사결과 A씨는 현재 임신 중인 아이의 아빠인 남자친구와 친구들을 만나기 위해 B양을 홀로 집에 남겨둔 채 외출했던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아동학대 관련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은 적은 없으나 지난해부터 아동보호전문기관의 사례관리를 받고 있던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A씨가 반복적으로 외출한 것으로 보고 구체적인 B양의 사망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댓글

Leave a Reply

Leaderboard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