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ir the watchmaking industry coronary heart relates to the reasons for it.upscalerolex.to usa. schooling tabulation is certainly who makes the best https://fr.wellreplicas.to/ position necessities. it can be rolex https://fr.upscalerolex.to task to deliver prosperous data to observe lovers along with fans. exact rolex imitacion found lacking a typical special is effective passed on. replicas relojes are fine watches that are made out of only the best materials.

Leaderboard Top

우주과학에 대한 지식이 있어야 이해할 수 있다는 방탄소년단의 이별 노래 가사.jpg

 
 



– 노래 제목 ‘134340’의 의미

 

 

: 명왕성이 태양계에서 퇴출 당할 때 받은 식별번호. 퇴출 당하며 명왕성이라는 이름을 잃고, ‘134340’이라는 식별번호로 불려짐.

 

 

 

 

 

우선 가사를 해석하려면 명왕성에 대해 사전지식이 있어야 함

 

이별의 순간을 명왕성에 비유한 방탄소년단의 134340 가사 해석 | 인스티즈

 

 

명왕성의 궤도는 이렇게 아주 긴 타원모양이며

해왕성 궤도를 침범하면서 까지 태양하고 유독 가까워지는 부분이 있음

 

그렇게 명왕성이 태양계에 속해있던 어느날 ‘에리스’가 발견됨

 

그 당시에 명왕성을 계속 행성으로 부른다면 그보다 큰 에리스도 행성으로 불러야 하는데 그게 문제가 되는거임 

당시 행성에 대한 조건도 두루뭉술했고, 에리스보다 작은 명왕성도 행성인데 에리스가 행성이 되지 말란 법이 없잖아

그래서 에리스를 행성으로 인정하니 마니 말이 많았는데, 명왕성 발견한자가 미국인임 (미국에서 발견한 유일한 행성이 명왕성)

 

미국인 입장에서는 당연히 명왕성을 퇴출시키고 싶지 않으니까 퇴출 반대하며 몇 년동안 논란이 됨

그래서 명왕성 발견자가 죽을 때까지 결정을 보류하게 되고,

그 후에  천문학자들이 행성의 정의를 다시 정하게 되면서 결국 명왕성을 왜소행성으로 분류함.

에리스도 조건 만족 못해서 행성 못 됨

 

애초에 명왕성이 질량도 작고 완전한 구 모양도 아니었고 공전궤도에서 우위를 점하고 있던 것도 아니어서

행성에 적합하지 않았지만, 결론적으로는 에리스의 발견이 퇴출의 직접적인 이유가 됨

 

 

 

 

 

 

 

 

 

이제부터 본격적인 가사 해석

 

 

 

 

 

나에겐 이름이 없구나 

나도 너의 별이었는데

-> 원래 나(명왕성)도 태양계 행성이었는데 퇴출당해서 이름 잃음

 

넌 빛이라서 좋겠다 

난 그런 널 받을 뿐인데

-> 넌 태양이라서 좋겠다. 난 그저 널(태양의 빛) 받을 수밖에 없는데

 

무너진 왕성에 남은 명이 뭔 의미가 있어

죽을 때까지 받겠지 니 무더운 시선

-> 퇴출당해 무너진 왕성인데 남은 명(이름/빛/목숨 중의적으로 해석 가능)이 무슨 의미가 있겠어

 그저 죽을 때까지 너의 시선(태양 빛)만 받겠지

 

아직 난 널 돌고 변한 건 없지만

-> 퇴출 당했다고 태양 주위를 안 도는게 아님 여전히 돌던 궤도 그대로 돌고 있는 건 변함없음

 

사랑에 이름이 없다면 모든 게 변한 거야

 

-> 명왕성이 느끼는 사랑은 태양이 명왕성을 태양계에 속하게 하고, 이름이 부여하는 것이라고 해석

명왕성’이라는 자신의 존재를 확인시켜주는 이름이 없어졌기 때문에 사랑이 전부였던 이전과 다르게 모든 것이 변하게 됨

 

 

넌 정말로 Eris를 찾아낸 걸까 

말해 내가 저 달보다 못한 게 뭐야

-> 자신이 퇴출 당한걸 부정하고 싶은 마음

“너가 정말 에리스를 찾아낸걸까, 저 지구를 도는 달도 태양계에 속해있는데

대체 자기가 달보다 못한게 뭐길래 퇴출 당한거냐”고 한탄하는 느낌 (근데 명왕성이 달보다 작음)

 

us는 u의 복수형일 뿐 

어쩌면 거기 처음부터 난 없었던 거야

-> us(태양계)는 결국 u(행성)가 모인건데 처음부터 나는 u(행성)에 속하지 못했던거야

 

언젠가 너도 이 말을 이해하겠지

나의 계절은 언제나 너였어

내 차가운 심장은 영하 248도

니가 날 지운 그 날 멈췄어

-> 내(명왕성) 중심은 언제나 태양이었어 / 명왕성 평균온도 : 영하 248도

 

 

 

 

 

 

 

 

 

어제와는 그리 다를 건 없네

똑같은 일상 속에 딱 너만 없네

분명 어제까지는 함께였는데

무서울 정도로 똑같은 하루 속엔 딱 너만 없네

-> 퇴출당한다고 태양을 안도는게 아님 여전히 돌던 궤도를 돌고있는건 변함없음

그래서 퇴출당한 이후도 별다를거 없이 똑같이 공전궤도를 돌고있음

근데 딱하나 다른 건 어제까지 함께였던 태양계에 이제 속하지 않는다는것

그래서 그 하루 속엔 딱 너(태양)만 없네

 

솔직히 말해 니가 없던 일년쯤

-> 지구의 1년은 365일이지만 명왕성의 1년은 명왕성이 한바퀴 공전하는 시간임

결국 한바퀴 공전하면 다시 태양과 가까운 궤도로 진입함



덤덤했지 흔히 말하는 미련도 없던 지난 날 이젠 깜빡

니 향기 따윈 기억도 안나 잠깐 근데 어디선가 맡아봤던 향순데

기억이 어렴풋이 피어난 끝에

-> 공전하다가 태양하고 점점 가까워지는 걸 향수냄새로 표현

 

저기 저기 고개를 돌려보니 환하게 웃으며 다가오는 니 옆엔 그…

-> 환하게 웃으며 다가오는 니(태양) 옆엔 그(해왕성)

태양과 가까워 지는 그 궤도에서 해왕성의 궤도 안쪽으로 들어오게 되면서 해왕성과 오랜만에 만나게됨

(해왕성 궤도로 들어온다고 무조건 해왕성하고 만나는 건 아닌데 일단 궤도가 겹치니까 그걸 중점으로 보면 될 듯)

 

(안녕?) 안녕

어떻게 지내? 나는 뭐 잘 지내

-> 오랜만에 만나서 어색한 인사 / 명왕성의 공전주기는 248년

 

왠지 터질듯한 내 심장과는 달리

이 순간 온도는 영하 248

-> 명왕성 평균온도 : 영하 248도

 

 

 

 

 

 

 

이별의 순간을 명왕성에 비유한 방탄소년단의 134340 가사 해석 | 인스티즈

 

 

그리고 노래 후렴과 제이홉 파트를 보면

 

 

별의 심장엔 텁텁한 안개층뿐,

안개 너머의 여전히 미소 띤 널 지켜보지

 

이렇게 ‘안개’라는 말이 자주 나오는데

 

-> 안개는 화성과 목성 사이를 도는 소행성대를 비유한 것으로 해석 가능

 

저 노란 점 같은게 소행성들인데, 작은 소행성들이 모여서 도너츠 모양의 소행성대를 형성

그래서 멀리서 태양을 바라볼때 소행성대 너머의 태양을 안개 너머의 널 본다고 한 것

 

 

 

 

 

 

 

 

 

 

 

결국 전체적인 노래 내용은

‘명왕성은 퇴출 당했어도 (나는 이별했어도)

여전히 태양 주위를 공전함 (계속 널 바라보며 너의 주변을 맴돌수밖에 없음)’ 으로 요약 가능

댓글

Leave a Reply

1 Trackback or Pingback

Leaderboard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