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ir the watchmaking industry coronary heart relates to the reasons for it.upscalerolex.to usa. schooling tabulation is certainly who makes the best https://fr.wellreplicas.to/ position necessities. it can be rolex https://fr.upscalerolex.to task to deliver prosperous data to observe lovers along with fans. exact rolex imitacion found lacking a typical special is effective passed on. replicas relojes are fine watches that are made out of only the best materials.

Leaderboard Top

북한, 코로나 백신 ‘통 큰’ 양보? 속내는…

[앵커]북한이 국제백신공동구매 프로젝트인 코백스에서 배정받은 코로나19 백신을 양보하겠다고 나섰습니다.자신들보다 더 급한 나라에 먼저 주라는 건데, 진짜 속내는 무엇일까요.

[리포트]북한이 최근 지원받을 예정이었던 코로나19 백신을 코로나로 심각한 영향을 받는 나라에 재배정해도 된다는 뜻을 전해왔다고 유니세프가 밝혔습니다.

북한에 배정된 백신 물량은 총 297만 회분.2차 접종까지를 기본으로 봤을 때, 북한 주민 148만여 명이 맞을 수 있는 물량입니다.전 세계적인 백신 물량 부족 현상과 일부 국가에서 감염자가 급증하는 상황을 고려한 결정이라는 게 북측 설명입니다.

북한이 이렇게 ‘통 큰’ 양보를 한 배경으로는우선 기술적 이유를 들 수 있습니다.아직 내부적으로 대량의 코로나 백신을 보관하고 관리할 역량이 부족할뿐더러, 열악한 교통상황에 이송부터 어려움이 따르는 만큼 거절의 뜻을 밝혔을 수 있다는 겁니다.

또, 이번에 배정된 백신이 중국산 ‘시노백’으로 추정되면서, 한편으론 중국산 백신에 대한 일종의 불신감에 따른 것이란 관측도 나옵니다.

이와 함께 코백스의 지원을 받으면 관계자들의 현지 시찰과 모니터링이 뒤따르는 만큼, 국제사회 관심과 또 방역에 대한 부담감을 느꼈을 수 있다는 분석도 나옵니다.

북한은 다만 몇 개월 안에 백신을 받을 수 있도록 코백스와 계속 협의할 것이라고 밝히면서, 지원 수용 여지는 아직 열어뒀습니다.

댓글

Leave a Reply

Leaderboard Bottom